안양시 가족센터, 롯데시네마 후원 아이돌보미 100명 무료 영화 관람

아이돌보미…스트레스 풀고 돌봄 정보 교류 등

정은아 기자 | 입력 : 2023/09/15 [18:45]

▲ 안양시 아이돌보미 100명이 지난 12일 롯데시네마 평촌점 후원으로 영화를 무료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경기뉴스미디어=정은아 기자] 안양시 아이돌보미 100명이 지난 12일 롯데시네마 평촌점에서 무료로 영화를 관람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아이돌보미는 아이돌봄서비스로 맞벌이가정 등 양육 공백이 발생한 가정의 만 12세 이하 아동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종사자이다. 부모가 귀가할 때까지 임시 보육, 놀이 활동, 등·하원 준비물 보조 등의 돌봄 활동을 하고 있다.

15일 시에 따르면, 안양시 가족센터(센터장 오연주)는 지난 12일 롯데시네마 평촌점으로부터 후원을 받아 아이돌보미 무료 영화 관람을 추진했다.

안양시 가족센터는 아이돌보미들이 돌봄 업무의 스트레스를 해소함은 물론, 돌봄 정보를 교류해 돌봄서비스의 질적 향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문화생활 지원사업을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롯데백화점 평촌점 관계자는 “지역사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아이돌보미에게 쉼이 되는 기회가 됐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사회에 따뜻한 사랑을 나눌 수 있도록 다양한 곳에서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오연주 센터장은 “아이돌봄서비스는 아동의 복지 증진과 가정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매우 중요하다”며 “아이돌보미의 역량 강화 등을 통해 아이를 낳고 기르기 편한 안양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현장속으로
메인사진
'아안모'시민감시단, 아이들 인권 보호 본격 활동 시작
메인사진
수원시마을만들기 조례 폐지안, 수원시의회 부결
메인사진
수원 세류동 마을관리사회적협동조합, 마을의 힘으로 반찬경진대회 개최
메인사진
[인터뷰] 이종희 공수모 대표 "수원마을만들기조례 유지되야한다"
메인사진
[다시보는인터뷰]전경원 경기도청 자문관, "IB 한계를 학생이 감당하기에는 입시 현실이 가혹하다"
메인사진
'성인페스티벌 논란'...수원시민사회단체·수원시, 공론화 및 법적 제도화 추진한다
메인사진 없음
경기도·국가인권위, 인권·시민사회단체 활동가 연대회의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