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지역 축제·행사 안전관리계획 심의…"시민 안전 최우선"

제4회 안산 김홍도축제 등 10월 축제 및 행사 2건 안전대책 등 논의

정은아 기자 | 입력 : 2023/09/27 [08:58]

▲ 안산시, 지역 축제·행사 안전관리계획 심의…“시민 안전 최우선”


[경기뉴스미디어=정은아 기자] 안산시는 내달 개최되는 지역 축제·행사 2건에 대한 안전관리 계획을 심의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6일 안산시청 재난종합상황실에서 개최된 회의는 안전정책실무조정위원과 행사 주관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4회 안산 김홍도축제 ▲2023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 등 2개 축제 및 행사의 안전관리계획에 대해 심의했다.

이날 회의는 지역 축제·행사의 안전관리 중요성을 인식하고, 다수의 인파가 몰리는 행사인 만큼 각 분야별 전문가들이 행사장 안전사고 예방에 초점을 맞춰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어졌다.

시는 위원회에서 제시된 의견과 지적사항 등을 안전점검 실시 전까지 보완토록 하는 한편, 축제 개최 전 시설물, 전기, 소방, 가스 등 관계기관 합동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해 지적사항 이행여부를 확인할 계획이다.

전덕주 행정안전국장은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시민이 안전하고 편안하게 축제·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4회 안산 김홍도축제’는 10월 6일부터 8일까지 화랑유원지 단원각 일원에서 개·폐막식, 김홍도 마당극, 축하공연, 풍속촌 체험, 사생대회, 체험부스 등의 행사로 진행되며, ‘2023 경기인디뮤직페스티벌’는 10월 13일부터 15일까지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본공연과 버스킹, 청년아트마켓, 거리예술 공연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진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현장속으로
메인사진
'아안모'시민감시단, 아이들 인권 보호 본격 활동 시작
메인사진
수원시마을만들기 조례 폐지안, 수원시의회 부결
메인사진
수원 세류동 마을관리사회적협동조합, 마을의 힘으로 반찬경진대회 개최
메인사진
[인터뷰] 이종희 공수모 대표 "수원마을만들기조례 유지되야한다"
메인사진
[다시보는인터뷰]전경원 경기도청 자문관, "IB 한계를 학생이 감당하기에는 입시 현실이 가혹하다"
메인사진
'성인페스티벌 논란'...수원시민사회단체·수원시, 공론화 및 법적 제도화 추진한다
메인사진 없음
경기도·국가인권위, 인권·시민사회단체 활동가 연대회의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