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병 김영진 의원, 22대 총선 예비후보 등록...'3선 도전' 공식화

"더 큰 팔달을 완성하고 팔달의 자부심을 되살리겠다"

정은아 | 입력 : 2024/02/15 [09:57]

▲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국회의원(수원병)이 14일 ‘22대 국회의원 선거’ 수원병 예비후보에 등록하고, 3선 국회의원 도전을 공식화했다.     ©김영진 예비후보 사무소

 

"팔달이 키운 큰 일꾼, 김영진이 ‘더 큰 팔달’을 완성하고 수원의 중심, 팔달의 자부심을 반드시 되살리겠다"

 

더불어민주당 김영진 국회의원(수원병)이 14일 ‘22대 국회의원 선거’ 수원병 예비후보에 등록하고, 3선 국회의원 도전을 공식화하며 이같이 밝혔다. 

 

김영진 의원은 지난 20대, 21대 총선에서 수원시 팔달구 국회의원으로 당선된 재선 국회의원으로, 21대 국회에서 운영위원회, 기획재정위원회, 환경노동위원회 간사 위원 및 더불어민주당 원내총괄수석부대표, 사무총장 등을 역임한 바 있다. 현재는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정무조정실장, 민주개혁진보선거연합추진단 부단장을 맡고 있다.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김영진 의원은 “지난 2016년 ‘팔달의 변화’를 시작한 이후 많은 성과를 이루었다”며, “신분당선 연장선, GTX-C노선 등 대규모 교통 인프라 구축 사업을 원활히 추진 중이고, 팔달경찰서 신설, 수원화성 성곽 주변 재개발 규제 완화 등 지역 주민의 숙원사업을 하나하나 해결하고 있다”고 말했다.

"팔달이 키운 큰 일꾼

또 “정책은 ‘말’로 하는 것이 아니라 ‘실행’과 ‘실력’이다. 팔달의 변화를 완성하기 위해서는 지역을 잘 아는 검증된 일꾼이 필요하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영진 의원은 예비후보 등록 당일 아침 수원현충탑, 팔달산 3․1운동 기념탑을 들러 참배하고, 등록을 마친 후 대한노인회 수원팔달구지회를 찾아 지역의 어르신들께 인사를 드렸다. 다가오는 토요일(2.17)에는 정식으로 출마선언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