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옥분 경기도의원, 우리 미래세대 아이들을 위한 통학 환경개선 협의회 통해 그간 다양한 성과거둬

박옥분 의원, “통학환경개선 협의회를 통해 통학환경 보장과 인근지역 학생들의 교육복지 향상에 기여”

정은아 기자 | 입력 : 2024/03/19 [16:09]

 

▲ 장안 및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5자간 T/F 협의회


[경기뉴스미디어=정은아 기자] 박옥분 경기도의원(보건복지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수원2)은 18일 파장초등학교에서 ‘장안 및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5자간 T/F 협의회’ 를 열고 장안 및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 관련 대책 마련 및 최종 점검을 하며, 교육환경 향상 및 통학지역 안전관리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박옥분 의원은 '장안지구 및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5자간 T/F 운영계획' 수립에 따라 협의회의 팀장으로 임명되어 경기도의회·수원교육지원청·수원시청·입주예정자·사업시행자 등으로 구성된 협의회를 운영해왔다. 박옥분 의원은 통학구역 조정이 쉽지 않을 것으로 판단돼 통학환경개선을 위한 통학로 정비 및 통학차량 지원 등의 대책 마련의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제기해 왔다. 이에 따라 해당 지구 공동주택 입주 예정에 따라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협의회를 개최해 대책 마련을 위해 힘썼다.

박옥분 의원은 협의회를 통해 ▲통학로 정비 및 통학차량 지원 등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대책 협의, ▲사업시행자 통학로 정비계획 진행사항 점검, ▲통학환경 개선 대책 진행사항 점검 등을 운영해 왔다.

이번 협의회를 통해 ▲통학로 혼잡 해소 및 등하교 차량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파장초 부출입구 설치 추진한 바 있다. 그 외에도 ▲학교 주변 횡단보도, 과속방지턱, 과속방지 카메라 설치 등을 통한 교통환경 정비, ▲안전한 보행로 확보를 위한 보행자 도로 휀스 설치 추진 및 거주자우선주차구역 폐지 추진, ▲보행자 도로 확보, ▲일방통행로 및 어린이 보호구역 지정을 통한 통학환경 개선, ▲스마트폰 사용제한 스쿨존 설치 및 보행안전지도사 배치 등을 통한 안전한 통학여건 조성 등의 다양한 추진 성과를 이뤘다. 특히, 수일초등학교의 경우, 작년 TF 협의회 회의를 통해 안전한 등하교 지원을 위해서 올해부터 통학버스를 지원하기도 했다. 이 외에도 등하교길 안전지킴이, 통학차량 안전도우미, 통학 교통도우미 등 연도 중 추가 배치 가능 여부도 함께 검토하는 중이다.

박옥분 의원은 “우리 미래세대 중심이자 자라나는 아이들을 위해 학교 부근의 안전보장과 쾌적한 환경조성은 그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며 “하지만, 수원지역 뿐 아니라 경기도 내 일부 학교 통학로 환경이 열악해 원활한 교육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는 미래세대를 책임질 아이들에게 안전사고 문제로도 이어질 수 있어 심히 우려된다. 이번 협의회를 통해 통학환경 보장과 인근 지역 학생들의 교육복지 향상에 기여할 수 있어서 안심된다”고 말했다.

또한, 박옥분 의원은 “향후 5자간 T/F 구성을 통한 유기적 협조체제 구축으로 현장중심 업무추진 실현이 기대되며, 수일초등학교와 파장초등학교 등 장안지구·정자지구 학생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통학할 수 있는 통학환경도 마련되길 기대한다.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이자 전 교육행정위위원회 위원으로서 교육복지권을 향상시키고, 교육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옥분 의원은 수원교육지원청과 함께 지난 22년 10월부터 3년간 수원 정자지구 통학구역 조정 관련 협의회를 시작으로, 12월, 23년 3월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5자 간 T/F 1차, 2차 협의회를 개최한 바 있으며, 23년 5월 수원 지역 내 통학구역 관련 협의를 한 바 있다. 그 외에도 6월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5자 간 T/F 3차 협의회, 정자지구 통학환경 개선 관련 경기도수원교육지원청과 수원시청의 합동 현장실사를 추진한 바 있다. 협의회는 마지막 제7차 회의 개최를 앞두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현장속으로
메인사진
[가볼만한곳]70만 시민 찾은 일월,영흥수목원, 17일부터 '수수한 봄-밤' 야간개장
메인사진
'성인페스티벌 논란'...수원시민사회단체·수원시, 공론화 및 법적 제도화 추진한다
메인사진 없음
경기도·국가인권위, 인권·시민사회단체 활동가 연대회의 개최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