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교로 일대 도시재생의 의미와 필요성(김미경, 수원시의원)

정은아 | 입력 : 2021/12/22 [18:25]

▲ 김미경(수원시의원)     ©

 

김미경(수원시의원)

 

경기도청 주변마을 소식지인 띵동향교로가 창간 1돌을 맞이한 것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한 알의 작은 종자가 싹을 틔어 커다란 나무로 성장하듯이 띵동향교로가 무궁한 발전을 이루어서 향교로 지역의 발전을 선도하는 행복전달지가 될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띵동향교로의 첫 돌을 맞이하여 향교로 일대의 발전방안에 대한 저의 소견을 부족하나마 성심껏 제기해보고자 합니다.           

 

향교로는 지리적으로는 수원의 중앙부에 위치하고 있으며 수원역과 중동사거리를 연결하는 약 1.73 Km의 도로로서, 수원역 쪽으로는 로데오거리의 중심을 이루고, 중동사거리 쪽으로는 팔달산과 행궁로를 접하고 있어서 상권과 자연 그리고 역사문화의 세 요소를 고르게 지니고 있는 곳이다.

수원역 로데오거리는 유동인구가 많아서 상권이 활발하게 유지되고 있지만 매산초등학교 인근의 인쇄거리부터 중동사거리에 이르는 지역의 활력은 상대적으로 더 약하다고 볼 수 있다.

 

영통이나 광교 그리고 서수원 등과 같이 새로운 발전지역의 형성과 도청 이전 등에 따른 인구 분산현상은 향교로 일대의 침체현상을 가속화 할 우려가 있다. 따라서 이러한 현안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향교로 일대의 도시재생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야 할 필요가 있다. 도시재생사업은 경기활성도가 낮아진 구도심 지역의 상권활성화와 문화수준 향상에 필요한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지역 주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사업을 추진하는 것이다. 다행인 것은 수원시에서도 우리 지역의 도시재생사업을 활성화 할 목적으로 도청주변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를 설립, 운영하는 등 주민과 행정이 협조하여 지역발전을 이루고자 하는 의지가 높다는 것이다, 

 

우리 지역 일대의 도시재생사업은 향교로가 지니고 있는 강점을 최대한 활용하여 발전시켜나가는 방향으로 이루어져야 할 것이다. 

기존 상권을 유지하고 있는 수원역 인근 지역은 모든 연령대와 각계각층의 사람들이 찾을 수 있도록 깨끗한 가로정비 및 도시 환경 조성, 다양한 먹거리와 문화시설 확충, 취미오락생활 공간 조성, 건강위생 수준 향상 등과 같은 상권활성화 사업을 추진하는 방향으로 도시재생이 이루어지는 것이 바람직 할 것이다. 

이러한 사업이 잘 진행되기 위해서는 지역 주민이 주가 되고 행정이 뒷받침하는 형태로 추진되어야 한다. 잘되고 있는 곳은 더 잘되게, 취약한 사항은 최대한 보완, 발전되도록 또한 필요함에도 불구하고 미비된 시설은 지역주민이 상호협조하여 신규설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주민들의 공감대가 형성된 사업들을 기획하고 추진하여야 한다. 

 

이에 더하여 수원시는 타당성 있는 지역재생사업에는 재정적, 행정적 지원을 적극적으로 수행하여야 할 것이다. 다음으로 향교로와 팔달산 사이의 지역은 경사도가 높고 도로가 좁아서 상권활성화와 주민의 생활편의성 확보에 어려움이 있다. 부지를 확보하여 주차타워를 확보하고 팔달산의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루는 쉼터와 문화공간 등을 조성하여 정주조건을 개선한다면 상권활성화와 삶의 질 향상 그리고 인구유입에 도움이 될 것이다. 

 

또 다른 지역인 행궁로 인접지역은 우리의 전통역사문화가 살아 숨쉬는 지역이다. 이러한 상황이 지역발전을 저해하는 요소이었을 수도 있지만 인근의 수원향교와 행궁 그리고 화성 등과 연계한 전통문화 관련 사업을 조성하는 것도 고려해 볼 만하다. 전주 한옥마을과 같이 전통문화체험, 전통음식과 퓨전 먹거리사업, 각종 전시, 행사 등과 같이 이 지역만이 가지고 있는 강점을 최대한 활용하여 지역발전을 추진해 나가는 것도 고려해 볼만 하다. 

 

도시재생은 다양한 이해관계가 얽히기 때문에 사업수행시 지역주민들의 충분한 토의를 거친 공감대 형성이 반드시 필요하다. 더 나아가서 향교로와 접하고 있는  매산로, 덕영대로, 갓매산로, 고화로, 효원로, 팔달산로, 행궁로, 정조로, 중부대로 거주민과의 이해충돌 방지도 고려해야 한다. 도시재생 사업은 기본적으로 지역경제를 발전시키고 주민의 안정적 수입확보 그리고 생활환경 개선에 따른 삶의 질 개선을 전제로 안정적이고 지속가능성이 있는 방향으로 수행되어야 한다. 

 

사업설정과 추진과정에서 발생하는 수익이 외부로 유출되지 않고 주민들에게 돌아갈 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사업추진은 주민과 상공업인, 행정 그리고 학계, 연구계, 산업계 등의 모든 구성원이 참여함으로써 투입에 비해 최상의 결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수행하여야 할 것이다.    

 

최근 우리의 어려움을 가중시키고 있는 질병과 도청이전 등 여러 난제를 극복할 수 있는 효율성 높은 도시재생이 이루어져서 향교로 일대 주민의 행복지수가 높아질 수 있기를 기원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현장속으로
메인사진
[가볼만한곳]70만 시민 찾은 일월,영흥수목원, 17일부터 '수수한 봄-밤' 야간개장
메인사진
'성인페스티벌 논란'...수원시민사회단체·수원시, 공론화 및 법적 제도화 추진한다
메인사진 없음
경기도·국가인권위, 인권·시민사회단체 활동가 연대회의 개최
광고